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진주시청 조정부, 대한체육회 체육상 ‘쾌거’

기사승인 2021.03.01  17:31:04

공유
default_news_ad1

- 경기부문 단체·지도부문 강기배 감독 장려 수상
국가대표 배출·각종 대회 메달 차지…최강팀 입증

   
▲ 진주시청 조정부, 강기배 조정부 감독이 제67회 대한체육회 체육상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진주시는 진주시청 조정부와 강기배 조정부 감독이 각각 ‘제67회 대한체육회 체육상’에서 경기부문과 지도부문 장려상을 받았다고 1일 밝혔다.

 앞서 대한조정협회 ‘2020년 포상자(단체)’ 우수단체 선정에 이어 대한체육회 체육상도 수상하면서 지난해 활약을 다시 한번 인정받았다.

 대한체육회 체육상은 매년 경기, 지도, 심판 등 10개 부문에서 우수한 성과를 낸 체육인과 단체에 시상하며, 체육분야에서 가장 권위 있는 상이다.

 올해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으로 시상식을 가졌으며, 지난달 26일 진주시체육회 김택세 회장이 조정부에 직접 상을 전수했다.

 진주시청 조정부는 1991년 선수 1명으로 창단한 후 소수의 선수로 운영해오다가 시의 적극적인 재정 지원으로 최근 선수를 7명까지 보강, 현재는 감독과 코치, 선수 등 총 9명을 구성해 전국 최고의 조정팀으로 탈바꿈했다.

 전국 최고 수준의 지도부와 선수, 훈련 시설을 기반으로 지난해 각종 전국조정대회에 출전해 금메달 7, 은메달 1, 동메달 3개 획득과 함께 3명의 국가대표를 배출하면서 조정 전국 최강임을 확인했다.

 30년 전통의 시청 조정부를 이끄는 강기배 감독은 “지난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훈련에 힘든 점도 많았지만 진주시의 적극적인 지원과 관심으로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었고, 올해도 좋은 기량을 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상을 전수한 김택세 회장은 “진주시청 조정부의 수상을 축하하고, 앞으로도 좋은 경기력으로 진주시의 위상을 전국적으로 드높여 주시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한편, 진주시청 조정부는 오는 4월 화천 평화배 전국조정대회를 시작으로 올해도 각종 대회에 참가해서 금빛 물살을 가를 예정이다.

 

/이민재기자 lmj@gny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연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