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재욱 진주시의원, “착한 선결제 함께해요”

기사승인 2020.12.03  18:27:14

공유
default_news_ad1

- 동네 가게 등에 일정 금액 선결제하고 재방문 약속
이색 캠페인으로 지역 소상공인에 실질적 도움 기대

   
▲ 정재욱 진지시의회의원이 3일 진주시 초전동 소재 한 식당을 찾아 일정 금액을 선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착한 선결제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진주시의회 정재욱 의원은 3일 오후 ‘착한 선결제 진주시민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착한 선결제 캠페인’은 평소 자주 이용하는 음식점, 동네 가게, 카페 등에 일정 금액을 선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운동이다. 코로나19로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 영세 자영업자들을 돕기 위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진행한 착한 소비자 운동으로 지난 4월 27일부터 한달간 대한상공회의소, 한국경영자총협회, 중소기업중앙회, 소상공인연합회 등과 진행한 바 있다

 정부에서 캠페인에 참여한 일반 국민 1000여 명을 선정해 재난지역의 특산물을 경품으로 지급하기도 했다.

 특히, 배우 안성기, 유준상 씨를 비롯해 공공기관, 민간기업, 일반 국민 등 다수가 참여함으로써 소비 진작에 크게 기여했다고 평가돼 적극행정의 우수사례로 꼽히기도 했다.

 캠페인을 시작한 정 의원은 “격리기간 동안 진주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면서 소상공인이 절망에 빠져있다는 언론기사를 접할 때마다 너무 가슴이 아팠다”며 “진주시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무엇을 하면 좋을지를 고민하던 중 착한 선결제 운동 사례를 보고 우리 시민들과 함께 캠페인을 펼쳐 나가기로 했다”고 추진 배경을 밝혔다. 

 한편 캠페인 첫날 정재욱 의원은 본인이 속해 있는 한 단체를 통해 초전동 소재 식당을 찾아 캠페인의 시작을 알렸다.

 예상치 못한 선결제를 받은 식당 대표는 “어려운 시기에 너무도 감사하다. 사실 모임이 모두 취소돼 연말 장사를 포기하고 있었다”며 “시민들의 따뜻한 응원에 힘을 내어 반드시 극복해 내겠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정재욱 의원은 “착한 소비가 소상공인에게 큰 힘이 된다. 이번의 어려움도 우리 시민이 나서서 나누고 배려함으로써 극복하는 분위기가 조성됐으면 한다”며 착한 소비·착한 나눔의 좋은 취지로 시작하는 ‘착한 선결제 진주시민 캠페인’에 진주시민의 적극적인 동참을 호소했다. 

 

 

/이민재기자 lmj@gny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연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