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창녕군, 과수 시범사업 종합평가회 마련

기사승인 2020.11.26  18:58:40

공유
default_news_ad1

- 문제점은 기술보급 과제 반영

   
▲ 26일 창녕군 창녕읍 퇴천리 단감과원에서 ‘2020년 과수분야 시범사업 현장 종합평가회’가 진행되고 있다.

 창녕군(군수 한정우)이 26일 창녕읍 퇴천리 소재 단감과원(농장주 김희덕)에서 과수분야 시범사업 참여농가가 참석한 가운데 ‘2020년 과수분야 시범사업 현장 종합평가회’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날 과수특작담당의 4개 분야·40개소 시범사업에 대한 결과 평가와 함께 사업농가 시범사업 추진사례 발표가 진행됐다.

 특히, ‘유해가스에 안전한 황토유황 자동제조기 보급시범사업’과 ‘과수유해조수 피해방지 지원사업’ 참여 농가의 생산비 절감과 제조 편의성, 수확기 과실 피해 예방 증대효과가 높은 것으로 평가했다.

 이어 경남농업기술원 박두상 강사(전 단감연구소장)의 과원 토양 시비관리 교육이 펼쳐져 마을 과수 재배농가들은 ▲나무의 생육상태와 ▲수세에 따라 거름 주는 양(시비량)을 판단할 수 있는 유익한 정보를 배웠고, 농업기술 정보 교환 등 창녕농업의 발전을 도모하는 시간도 가졌다.

 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종합평가회를 통해 제기된 문제점과 건의사항은 내년 기술보급 과제에 적극 반영해 한층 더 개선된 과수분야 시범사업을 펼쳐나갈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김덕수기자 deksookim@gny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연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