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경은 합성동지점 행원, 사기 피해 막아

기사승인 2020.09.22  17:36:13

공유
default_news_ad1
   

 BNK경남은행은 합성동지점에서 근무 중인 행원이 보이스피싱을 예방한 공로로 마산동부경찰서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고 22일 밝혔다.

 합성동지점 행원은 지난 16일 금융감독원을 사칭한 보이스피싱 일당에게 속아 현금을 주려고 한 70대 박 모 고객의 피해를 막았다.

 

/김범수기자 k2@gnynews.co.kr

<저작권자 © 경남연합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